•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9.05.08

     


    ‣연말까지 최대 3억원 지원, 상인과 고객중심의 시장 활성화 사업 추진
    ‣희망사업 프로젝트(문화관광형시장) 사업 도약의 발판 마련

     

    태백시(시장 류태호)가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19년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에 황지자유시장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2019년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은 성장, 발전가능성이 높은 시장을 선별해 특성화시장 추진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난 2월 공모사업 신청과 4월 5일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 되었다.

     

    시장 규모에 따라 최대 3억 원의 사업비가 지원되는 이번 사업은 사업단을 구성하여 연말까지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황지자유시장에서는 편리한 지불․결제, 고객신뢰제고, 위생 및 청결 등 3대 서비스 혁신과 상인조직 역량강화, 안전관리 및 화재예방 등 2대 조직역량강화 사업을 중점으로 특성화사업 추진을 위한 다양한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그동안 행정주도로 추진했던 상향식 방식을 탈피, 상인과 고객이 주도하는 하향식 프로젝트방식으로 고객들의 수요와 니즈를 적극 반영한 시장 활성화 사업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황지자유시장의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을 시작으로  전통시장의 특색과 개성을 발굴․육성하여 활기찬 전통시장 기반을 마련하고, 편리하고 안전한 쇼핑환경을 갖춰 지역 주민들이 즐겨찾는 전통시장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태백시는 이번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사업이 희망사업 프로젝트(문화관광형시장) 사업으로 연결되어 지역거점 선진시장으로 발전 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희망사업 프로젝트(문화관광형시장) 사업은 특성화 첫걸음시장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우수 시장을 대상으로 공모․평가를 통해 2년간 최대 10억원을 지원하는 사업.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0개(1/5페이지)
    포토뉴스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처음페이지이전 10 페이지12345다음 10 페이지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