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2.22

     


    대구‧경북을 중심으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염 확산이 가시화되는 가운데, 태백시는 지역 내 유입 차단을 위해 매일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시 전역을 순회하며 거리방역을 전면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체에 무해한 약품으로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나, 직접 흡입에 주의하고 소독약품이 음식에 닿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태백시보건소 김미영 소장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총력을 다 하고 있다.”며, “시민들께서는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자제하고, 외출 시 마스크 착용과 손 깨끗이 씻기, 기침예절 준수 등 기본 행동수칙을 반드시 지켜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태백시 보건소에서는 황연동과 장성동의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물품배부를 하고 올바른 손 씻기 방법과 감염병 예방 안내수칙을 안내했다.

     

    또, 유동인구가 많은 시내·외 버스에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문 및 포스터를 부착하도록 배부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2,358개(1/118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